ARTIST

파란 방
Blue Room

2019
227 x 726 cm
Oil, acrylic on canvas

갤러리 마크 GALLERY MARK
김효숙
Hyo Suk KIM
작가 전시이력 Exhibition History

2018 파란 방, 갤러리마크, 서울
2014 꿈의 도시, 관훈갤러리, 서울
2011 부유하는 나의 도시Ⅱ, OCI미술관, 서울

작가설명

작가 김효숙은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련의 사건과 사고들 그리고 공간을 이동하며 기록하고 모은 여러 이미지들을 집적시켜 페인팅 작업을 한다. 2008년~2010년에 보여진 작품 안에 도시의 형상은 채 완공 되지 않은 건물의 구조물과 같은 파편들이 픽셀처럼 정리되어 뭉쳐져 있다. 개개의 형상들이 모아져 큰 흐름을 만들어 빠르게 변화하며 완성되어질 것 같은 건물과 도시의 모습, 그러나 그보다 더 빠르게 버려지고
황폐화 되어 지는 공간들과 그 안의 편린들이 작가에 의해 한 화면 안에 빼곡히 서술된다. 보아왔던 것, 경험된 과거와 현재, 두서없이 쏟아지는 사건들과 이미지들은 작가의 시·공간을 뒤섞는 초월적 조형 의지와 기계적인 욕망에 의해 응집되고 구축되고 있다.
-고연수(미술평론) 글 발췌-

Artist Description

Kim Hyo Suk ‘s works on painting by accumulating various images she has recordedand collected in a series of accidents and incidents around her and while travelling spaces. The city in her works shown during 2008~2010, fragments like the structures of incomplete buildings are organized like pixels and clumped together. A screen becomes jam-packed by the artist with individual forms that seem to gather, create a huge flow, and change fast to complete buildings and the city, spaces that are abandoned more quickly and becoming desolated, and glimpse inside them. Things that were seen,
experienced past and present, and accidents and images that fall in ramshackle are cohered and built by a mechanical desire and transcendental motivation of creation that mix the artist’s time and space.
-Yeonsoo KO (art critic)-